현대자동차그룹 간부사원노동조합
 
 


 
 
올린이 : 국민일보 조회수: 592    추천:113 2016-05-12 19:59:01
“리콜해준댔잖아요” 현대차 벨로스터 선루프 사건… 페북지기 초이스
링크 #1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0607229&code=61121111&cp=du, Hit:203


“리콜해준댔잖아요” 현대차 벨로스터 선루프 사건… 페북지기 초이스

주차 상태서 홀로 박살… 차주 “리콜 대상인데 현대차 무상수리 거부”

입력 2016-05-12 00:02



현대차 벨로스터의 선루프가 외부 충격이 없는 상태에서 박살이 났습니다. 차주는 뒤늦게 선루프가 리콜 대상이었다는 점을 확인하고 무상수리를 요구했지만 현대차가 거부했다며 분통을 터뜨리고 있습니다. 12일 페북지기 초이스입니다.



논란은 김모씨가 지난 9일 페이스북에 관련 고발글과 사진을 올리면서 시작됐습니다.



경남에서 초등교사로 재직 중이라는 김씨는 지난 주말 지하주차장에 벨로스터를 세워뒀는데 선루프가 스스로 깨졌다고 전했습니다. 이를 CCTV로도 확인했다는군요.



기사를 찾아보니 현대차는 2012년부터 단계적으로 한국(1297대)과 아랍에미리트(127대), 미국(6100대) 등에서 벨로스터에 대해 리콜조치를 취했습니다. 선루프에 균열이 생겨 파손이 될 우려가 있다는 점을 인정했다는군요.  



김씨는 그러나 선루프가 홀로 깨진 점보다 현대차의 대응이 더 황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알고 보니 벨로스터 선루프는 이미 리콜 대상이었다. 당연히 무상수리를 받겠구나 했지만 현대차는 리콜이 종료됐다고 했다”면서 “국토부에 민원을 넣어보니 리콜에는 종료기간이 없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김씨가 함께 올린 사진을 보면 벨로스터의 선루프 전체는 홀로 깨졌다고 보기 힘들 정도로 산산조각 나 아래로 꺼져 있습니다.



김씨는 ‘(현대차가) 저절로 박살나는 영상을 보더니 다른 충격 때문이라고 했다’거나 ‘2년 전 정기점검에서 선루프가 리콜대상이라는 점을 안내하지 않았고 선루프에 이상이 없다고 했다’며 분통을 터뜨렸습니다.



김씨는 또 “다행히 주차상태에서 박살이 났지만 만약 선루프를 열다 깨졌다면, 산산조각 난 유리들이 내 눈에라도 박혔다면 어쩔 뻔 했나. 매일 고속도로로 출퇴근하는데 달리다 깨졌으면 저세상 갔을 것”이라며 “현대차는 특히 무상수리해줄 것처럼 차를 가지고 오라고 하더니 말을 바꿔 80만원 유상수리 비용을 내야해야 한다고 했다”고 적었습니다.



김씨의 고발글은 이곳저곳으로 공유돼 퍼졌습니다. 네티즌들은 또 “이건 정말 안 다친 게 다행” “어떻게 차를 만든 거야” “꼭 싸워 이기길”이라며 김씨를 응원하고 있습니다



추천하기

7/647, 총 게시물 : 12931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추천
12811 매우 중요~~서울광장에 가면 현대차가 보인다? 한국금융신문 2016-05-16 0 579 186
12810 퍼온 글---현대중공업 직원 15%.3000명 감원. 퍼온 글 2016-05-16 2 651 119
12809 현대차, 해외공장 1분기 매출 확 늘었다 아시아경제 2016-05-14 0 599 110
12808 글로벌 자동차 '빅4 체제'… 현대·기아 입지 '흔들' 머니투데이 2016-05-14 0 651 118
12807 현대차그룹은 왜 미쓰비시를 인수하지 않았나? 오토헤럴드 2016-05-14 1 611 139
12806 닛산, 미쓰비시車 인수…경쟁자 ‘현대차’의 향방은? 헤럴드경제 2016-05-14 0 607 132
12805 곽진부사장의 답변??,한달에 755 대 판매~아예 사표를 써라!! ??? 2016-05-13 3 715 125
12804 퍼온 글---현대차 고임금,수익성 급감으로 2년내 부도난다 퍼온 글 2016-05-13 1 583 123
12803 중요**닛산의 미쓰비시 깜짝 인수,현대차그룹 외로운 5위 오토헤럴드 2016-05-13 0 569 96
12802 매우 중요~~ ‘뉴 씽킹’이 절실한 현대차 한국금융신문 2016-05-13 0 678 111
12801 유성범대위, 정몽구 현대차 회장 노조법 위반혐의로 고발 문화저널21 2016-05-13 0 692 106
12800 현대차 고용 안정성 높지만…군대식 문화 단점으로 한겨레 2016-05-13 0 602 128
12799 과장급 연구원 장씨 자살-법원,업무상 재해 인정(과로사,주당 61.6시간 근무,83건 보고,1년 휴가 4일뿐) 한겨레 2016-05-13 0 550 96
12798 [생-글] 日 닛산, 미쓰비시車 인수,업계 재편 전망 한국경제TV 2016-05-13 1 481 123
12797 [생-글] 日 닛산, 미쓰비시車 인수,업계 재편 전망 한국경제TV 2016-05-13 0 545 102
12796 퍼온 글---도요타 VS 현대차 퍼온 글 2016-05-13 0 515 142
“리콜해준댔잖아요” 현대차 벨로스터 선루프 사건… 페북지기 초이스 국민일보 2016-05-12 0 593 113
12794 현대차, "리콜 안돼" 새빨간 거짓말에 속은 네티즌 분노 한국증권신문 2016-05-12 0 536 115
12793 이게 인도 기업이지... 한국 기업인가? 그런데, 애국을 강조??? 총괄 회장 2016-05-12 0 523 100
12792 인도(India) 정\\이 되어 버렸네~ 왕씨의 가문을 새로 열다 2016-05-12 0 490 108

[first] < [3] [4] [5] [6] [7] [8] [9] [10] [11] [12] > [end]
이름 제목 내용